지난 9일, 인도네시아 발릭파판공항에서 직원들이 구호물자를 내리고 있다.

중국 정부가 강진과 쓰나미가 덮친 인도네시아 슬라웨시 섬으로 보낸 첫 인도주의 구호물자가 지난 9일 오후 인도네시아 발릭파판공항에 도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