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0일, BYD와 화웨이는 닝샤(宁夏) 인촨(银川)시에서 중국이 독자개발한 첫 ‘윈궤이(云轨)’ 자율주행 열차시스템을 함께 발표했다. 이 시스템에 처음 탑재된 ‘윈궤이’노선이 인촨에서 시범 개통했다. ‘윈궤이’는 중소형의 궤도교통시스템으로 모노레일 기술을 응용했고 중소도시의 간선과 중대형 도시의 복잡한 노선 등에 적용할 수 있다. 이번 시범운영에 들어간 윈궤이는 전자동 자율주행으로 움직이며 자율주행열차 간 간격은 자동적으로 안전거리를 유지하도록 설계되어 있다. 그밖에도 단전 자율주행, 자가진단, 휴면각성, 여객유동량 실시간 모니터링, 얼굴 식별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