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드론으로 촬영한 창장 우산(巫山) 구간 취츠향 일대 풍경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초여름으로 접어들며 물이 맑고 강기슭이 초록빛으로 물든 창장 우산(巫山) 구간은 한 폭의 그림을 펼쳐놓은 듯 하다. 싼샤댐에 위치한 충칭시 우산현은 최근 몇 년 간 자연환경 보호 이념을 실천하면서 수자원 보호를 강화하는 등 창장 상류의 중요한 생태 환경을 보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