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신생아를 안은 의사가 구급차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연일 내린 폭우의 영향으로 허난(河南)성 웨이후이(衛輝)시 신샹(新鄉)의학원 제1부속병원이 홍수로 고립되면서 병원 내 전기와 수도가 차단돼 1000여명에 달하는 환자들이 생명과 안전에 위협을 받았다.병원 밖 수km에 이르는 도로가 물에 잠겼고 가장 깊은 곳은 2m가 넘었다.들것을 들고 신생아를 안고 링거병을 들고 분초를 다투며 구급차로 이송했다. 구조대와 의료진, 자원봉사자들은 전력을 다해 고립된 사람들과 환자들을 구조했다.

연일 내린 폭우의 영향으로 허난(河南)성 웨이후이(衛輝)시 신샹(新鄉)의학원 제1부속병원이 홍수로 고립되면서 병원 내 전기와 수도가 차단돼 1000여명에 달하는 환자들이 생명과 안전에 위협을 받았다.병원 밖 수km에 이르는 도로가 물에 잠겼고 가장 깊은 곳은 2m가 넘었다.들것을 들고 신생아를 안고 링거병을 들고 분초를 다투며 구급차로 이송했다. 구조대와 의료진, 자원봉사자들은 전력을 다해 고립된 사람들과 환자들을 구조했다.

연일 내린 폭우의 영향으로 허난(河南)성 웨이후이(衛輝)시 신샹(新鄉)의학원 제1부속병원이 홍수로 고립되면서 병원 내 전기와 수도가 차단돼 1000여명에 달하는 환자들이 생명과 안전에 위협을 받았다.병원 밖 수km에 이르는 도로가 물에 잠겼고 가장 깊은 곳은 2m가 넘었다.들것을 들고 신생아를 안고 링거병을 들고 분초를 다투며 구급차로 이송했다. 구조대와 의료진, 자원봉사자들은 전력을 다해 고립된 사람들과 환자들을 구조했다.

연일 내린 폭우의 영향으로 허난(河南)성 웨이후이(衛輝)시 신샹(新鄉)의학원 제1부속병원이 홍수로 고립되면서 병원 내 전기와 수도가 차단돼 1000여명에 달하는 환자들이 생명과 안전에 위협을 받았다.병원 밖 수km에 이르는 도로가 물에 잠겼고 가장 깊은 곳은 2m가 넘었다.들것을 들고 신생아를 안고 링거병을 들고 분초를 다투며 구급차로 이송했다. 구조대와 의료진, 자원봉사자들은 전력을 다해 고립된 사람들과 환자들을 구조했다.

연일 내린 폭우의 영향으로 허난(河南)성 웨이후이(衛輝)시 신샹(新鄉)의학원 제1부속병원이 홍수로 고립되면서 병원 내 전기와 수도가 차단돼 1000여명에 달하는 환자들이 생명과 안전에 위협을 받았다.병원 밖 수km에 이르는 도로가 물에 잠겼고 가장 깊은 곳은 2m가 넘었다.들것을 들고 신생아를 안고 링거병을 들고 분초를 다투며 구급차로 이송했다. 구조대와 의료진, 자원봉사자들은 전력을 다해 고립된 사람들과 환자들을 구조했다.